2017년7월15일 1641호 UPDATED 2017-11-07 오후 9:31:12 ET
 
교도소 선교칼럼
창조과학 칼럼
목회칼럼
빛과소금으로
청교도 신앙
리더십 코멘터리
사모칼럼
목양실에서
일상칼럼
무엇에 관심을 기울일까
회복된 사모, 행복한 사역
신앙칼럼
영성칼럼
중보기도 해주세요!...미전도 종족
원로칼럼
목회서신
성품칼럼
하나님의 구원계획
가정사역칼럼
성경의 압축파일 풀기
건강 길라잡이
선교의 창
크리스천의 눈으로 본 세상
목양칼럼
새소망 칼럼
인터넷뉴스
시론
푸른초장
매일가정예배
신앙상담
인터뷰
선교지에서 온 편지
새책소개
시편은혜 나누기
무엇에 관심을 기울일까
방지일 칼럼
은혜의 땅 예루살렘
한국 선교 그 역사를 찾아서
세계종교 문화뉴스
한인교회를 위한 기독교 교육 이야기
아는 게 힘이다! 가치관 전쟁
샬롬의 교육학
선교지소식
고난의 신학: 욥기에 대한 묵상
세계종교 문화뉴스
최고의 에제르가 되다
평통 통일골든벨 수상자 초청
주로스앤젤레스 총영사관저서 간담회 개최
주로스앤젤레스총영사관(총영사 이기철)은 1일 오후 6시30분 평통 통일골든벨 퀴즈대회 수상자들과 학교 및 평통 관계자를 총영사관저에 초청해 간담회 및 만찬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는 통일골든벨 수상자인 차세대 중·고등학생과 학부모, 정희님 남가주한국학원이사장 등 학교관계자, 임태랑 회장 등 평통 임원진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총영사관은 동포 학생들의 한국에 대한 자긍심을 높이고 차세대 교육의 중요성에 대해 동포사회와 공감대를 형성해 나가기 위한 자리로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기철 총영사는 환영사에서 “학생들이 조국에 대한 자부심을 갖고 민간외교관으로서 미국에서 한국 알리기에도 관심을 가져줄 것”을 당부했다. 임태랑 평통회장은 영사관이 특별이 차세대들에게 관심을 갖고 총영사관저에 초청해 대화를 나눌 기회를 제공해준 점에 감사를 표했다. 참석 학생들은 “총영사관이 무슨 일을 하는지 알게 된 유익한 자리가 됐고 조국에 대한 자부심을 높이는 기회가 됐다”며 총영사와 북핵문제, 한국의 문화와 발전상은 물론 진로문제 등에 대해 대화 시간을 가졌다.

이 총영사는 “지금까지 차세대 학생들을 총영사관저에 초청해 직접 교류할 기회가 거의 없었는데 오늘 행사를 계기로 앞으로 총영사 관저를 젊은 학생들에게 더 많이 개방해 나가겠다”며 “보다 많은 동포학생들이 한국의 발전상에 대해 이해의 폭을 넓히고 미 주류사회에 한국을 알려 나갈 수 있도록 동포사회와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기사제공: 주로스앤젤레스총영사관>

  nychpress@gmail.com

 
 
 
 
진리를 분별하며 거룩한 일꾼...
34개교 458명 신청, 총...
평통 통일골든벨 수상자 초청...
자가진단 코너, 카운슬러 면...
모든 민족으로 주를 찬송케 ...
박사 4명, 석사 9명, 학...
새생명 살리기 골수기증 캠페...
For Your Great ...
[선교지소식] - 선/교/보/고
  1기 훈련생 6명이 한국으로 와서 80일간 한국 훈련을 받게 됩니다. 이들은 인도네시아 마나도에서  

[1654]동부소식
[1653]동부소식
[1652]동부소식
[1649]동부소식
[1655]서부소식
[1654]서부소식
[1653]서부소식
[1652]서부소식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구독신청
ⓒ Copyright 2009 The Korean Christian Pres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info@chpress.net for more information.